imgLoadingbar
왼쪽 주 메뉴 바로가기 오른쪽 주 메뉴 바로가기 본문 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경남도, 사천공항 이용객 증가 따른 '동계운항 증편'

경남도는 '사천-김포노선' 6편을 추가 증편하고 '사천-제주노선'은 주 3일에서 주 5일로 확대한다고 31일 밝혔다.

사천공항은 지난해 9월 25일 (주)하이에어가 매주 20편 운항을 시작으로 지속적인 증편에 따라 이번 동절기에는 매주 56편을 운항하게 됐다.

이번 증편은 사천공항 이용객의 꾸준한 증가에 따른 결과로 사천-김포 노선의 탑승률은 평균 90% 수준이며 사천-제주노선은 70%를 웃돌고 있다.

또 이번 동계(정기)증편은 사천공항 평일 오전 8시부터 오후 9시까지 다양한 시간대로 구성돼 사천공항 이용객 편의가 더욱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그간 도와 공군 제3훈련비행단은 '경남 도민의 교통편의 증진과 항공산업 거점 육성'이라는 사천공항 활성화의 공감대를 형성해 온 만큼 앞으로도 긴밀한 협의와 협조를 통해 이용객이 선호하는 시간대로 운항을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도는 사첝공항 활성화의 일환으로 저비용항공사(LCC) 유치와 항공기 취항에 꼭 필요한 항공기 취급업자(지상조업사) 운영을 지원하기 위해 '지역공항 활성화 지원 조례' 개정하고, 항공사업자의 손실액 지원을 확대하는 등 도민의 항공교통편익 증진과 지역경제 발전에 보탬이 되도록 노력해 나가고 있다.